[에듀동아] 스마일게이트-한국구세군, 청소년 위한 그룹홈 '스마일하우스 2호' 협약 체결

등록일 | 2017-08-23
조회수 | 124

구세군안산다문화센터는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와 학대피해 미등록 이주아동 및 청소년을 위한 그룹홈 ‘스마일하우스(Smile House) 2호’ 설립 및 운영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7일(목)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학대피해를 입고 있는 미등록 이주아동 및 청소년의 안전하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생활공간인 그룹홈 ‘스마일하우스 2호’를 오는 9월에 개소하고, 학교생활 적응 및 심리정서치유를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을 약속했다.

 

미등록이주아동 및 청소년은 이주노동자인 부모의 과체류 등으로 국내 체류자격을 가지지 못한 만 18세 미만의 아동 및 청소년이다. 특히, 학대피해 아동 및 청소년을 보호하는 국내제도는 한국 국적의 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학대 및 방임으로 고통 받고 있는 미등록이주아동 및 청소년의 보호와 지원은 거의 전무한 실정이다.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는 이주노동자 거주 비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경기도 안산 지역에 ‘스마일하우스 2호’를 개소하고 주거공간 및 생활공간 운영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한다. 또한, 학대피해 미등록이주아동 및 청소년의 학교생활 적응을 돕기 위한 개별학습지도와 통학차량운행들을 제공하고, 상담 및 예술프로그램을 활용한 심리정서 치유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할 계획이다.

 

권연주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실장은 “국내에 미등록이주아동 및 청소년은 2만여 명으로 추산된다. 이들은 학대를 당하더라도 추방될 것이 두려워 신고하지 못하는 안타까운 사례가 많고, 국가에서 제공하는 기본적인 교육, 복지, 의료 혜택에서도 사각지대에 놓여있다”며 “스마일하우스 2호를 통해 학대피해 미등록이주가정 아동 및 청소년도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이들의 마음의 상처를 치유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는 작년부터 이주민결핵환자를 위한 숙소를 별도로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달 고려인동포 청소년 및 이주배경청소년을 위한 희망찬 마을학교를 새롭게 개교하여 이 장소를 항상 개방하여 마을의 공론장으로 사용하고 있다.


장연진 기자

2017-08-18

출처: http://edu.donga.com/?p=article&ps=view&at_no=20170818174525405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