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천투데이] 구세군, 청주 수해복구 위해 긴급구호비 전달

등록일 | 2017-07-28
조회수 | 85

구세군 충북지방본부(장관 이충호)가 27일 청주지역 수해복구를 위해 청주시청(시장 이승훈)에 긴급구호비 3천만 원을 전달했다.


긴급구호비는 침수지역인 청주시 모충동, 비하동, 강서동에서 복구 작업에 힘을 쏟고 있는 3천여 명의 군경 병력을 위한 빵과 우유 등 간식비로 쓰일 예정이다.


이승훈 청주시장은 "이례적인 폭우로 힘든 이때, 구세군에서 수해복구 지원에 힘을 보태주어 천군만마를 얻은 것 같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구세군 이충호 충북지방 장관은 "폭우 이후의 가마솥더위에도 수해복구를 돕는 군경 병력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충북지방본부는 지난 17일에도 이 지역 이재민들을 찾아가 컵라면과 생수 등을 전달했으며 20일에는 구세군 남서울지방본부와 함께 낭성면 일대 피해지역을 찾아 수해복구 활동을 전개하기도 했다.


김진영 기자

2017-07-28

출처: http://www.christiantoday.co.kr/news/302748